예루살렘에서 사해로 내려가는 길은 그야말로 가파르다. 예루살렘이 해발 800m이고 사해의 수표면이 -300m정도, 예루살렘에서 사해까지 직선거리 25km 자동차로 35km, 1000m의 고도를 자동차로 30분 안되는 거리를 계속 내리달려야 한다. 늘 그런것은 아니지만 이따금씩 기압차이 때문에 귀가 멍멍해지는데 사해 해변을 한참을 달릴때까지도 귀의 멍멍함이 계속되는 경우도 있다. 아래 사진은 1번 고속도로를 따라 예루살렘에서 여리고 방면으로 쭉 달리는 중간에 세워져 있는 해수면 표식이다. 지금부터 바다 밑으로 들어간다는 것을 알려주는 것만 같다.


이 표식 주변에 낙타가 한마리 대기하고 있다. 절대 타지는 마시기를 바란다.


 예루살렘에서 말레 아둠밈을 거쳐 이 표식까지 약 20여분 정도 걸리고, 이 표식에서 다시 차를 타고 10여분 정도 달리면 여리고에 도착한다. 여리고 옆을 지나쳐 90번 도로로 접어들면 사해에 도착한다. 여기서 잠시 예루살렘에서 여리고로 가는 길 주변을 둘러볼 필요가 있다. 왜냐하면 예수님이 말씀하신 선한 사마리아인의 이야기에서 어떤 사람이 강도를 만난 곳이 바로 이 길이기 때문이다. 지질학적으로 이 일대는 유대광야로 일컬어진다. 한국에 있을때 광야라 하면 도대체 뭔지 감이 잘 안왔는데, 이스라엘에서 살면서 광야가 무엇인지 경험하고 있다. 하지만 유대광야는 우리말로 딱 부러지게 설명하기가 참 애매하다. 사막도 아니고, 들판도 아닌 것이 하여튼 독특한 지리적 특성을 가지고 있다. 아래 사진 두 장은 같은 장소에서 방향만 다르게 해서 찍은 사진들이다.


유대 광야의 일반적인 모습이다. 분명 사막은 아니다. 그러나 물도 풀도 나무도 정말 아무것도 없는 땅이다.


 평상시엔 보이는 그대로 황무지다. 유대광야 지역은 일년이 지나도록 거의 비가 내리지 않는다. 그러나 예루살렘 주변 산악지역에 내린 비나 눈의 양이 많을 때 그 물들이 이 유대광야 지역으로 흘러든다. 이때 와디(우리말로 하면 건천, 평상시엔 물이 흐르지 않는데, 우기때만 엄청난 양의 물이 흐른다.)를 중심으로 일시적으로 물이 이 지역에 공급된다. 또한 봄이 되면 실제 비가 내리는 경우도 있다. 어쨌든 유대광야에 어떤 방법으로든지 물이 공급되면 아래 사진처럼 땅이 초원으로 변한다.


몇일 전에 내린 눈과 비가 황무지를 초원으로 바꾸어 놓았다. 지금은 시기적으로 겨울이라서 이 정도지만, 봄이 되면 유대광야에도 들꽃이 만발한다.


 하지만 초원으로 변한다해도 그것은 일시적 현상일뿐, 유대광야는 기본적으로 황무한 골짜기다. 정말 아무것도 없는 그런 골짜기다. 한번씩 광야로 나가 걸어보면 '왜 예수님은 이런 안좋은 땅에서 태어나셨는가?'하는 질문이 떠오른다. 그정도로 황량하고 거친 곳이 바로 광야다. 유대광야를 지나 사해에 다다르면 아래와 같은 풍경이 눈 앞에 펼쳐진다. 광야에서 바라보는 사해는 참 아름답다.


오늘날 사해는 요단강과 마찬가지로 옛날에 비교해 수면이 상당히 내려가있다. 그만큼 사람들이 물을 많이 사용하고 있다는 이야기다. 지금 사진에서 보이는 땅으로 보이는 부분도 옛날엔 물이었다.


 바다 건너 보이는 곳은 요르단이다. 사해를 이루는 물은 소금물이다. 궁금해서 손에 찍어서 한 번 맛을 봤는데, 너무 짠 수준을 넘어서서 혀가 쓰다고 느낄 정도로 소금 농도가 짙은 물이다. 사해에서 둥둥 떠다니며 누워있는 사람들 사진을 한번쯤은 보셨으리라 생각한다.


북쪽을 바라보고 찍은 사진. 산이 병풍처럼 사해를 둘러싸고 있다.


 아래 영상은 엔게디에서 예루살렘 오는 길에 잠깐 차에서 내려 헬리켐으로 촬영한 영상이다(720p 60fp로 보면 더 선명하다.). 영상에서도 보이듯이 사해해변을 둘러싸고 있는 마치 거대한 벽처럼 보이는 산이 사해 끝까지 이어진다. 이 산이 사해와 유대광야를 구분하는 경계가 된다. 사해 해수면에서부터 높게는 400m 낮게는 300m까지 끝없이 바다와 산이 붙어있다. 영상에 보이는 산을 넘어가면 산은 다시 완만하게 높아지면서 예루살렘까지 이어져 있다. 




WRITTEN BY
Pastor Hwang
성경과 성지의 살아있는 연결을 추구하는

트랙백  0 , 댓글  6개가 달렸습니다.
  1. 비밀댓글입니다
  2. 비밀댓글입니다
  3. 조근식목사 2016.04.22 11:52
    너무 감동적인 영상^^감사하고 감사합니다.
    교육에 잘 사용하겠습니다.
    너무 수고 많으셨습니다.
secret